티스토리 뷰

일상

이모가 보내주신 옥수수

사브리나2016 2018.08.06 21:29



강원도 홍천에서 


농사를 짓고계시는



이모에게서 전화가 왔습니다~


옥수수 좋아하냐고요~


옥수수를 땄는데


조금 보내겠다고 하시네요~


자주 찾아뵙지도 못하는데


자식처럼 챙겨주시니 


늘 감사합니다~^^











바로 삶아야 맛있다고 해서 


배송 받자마자


물부터 올리고


열심히 껍질을 벗겨서


삶았습니다~^^











식구들과 옹기 종기 앉자


맛있게 먹었던 어린시절이 


생각나는 맛이네요~^^


이모님께 감사하는 마음으로 


맛있게 잘 먹었습니다~^^







댓글
댓글쓰기 폼
공지사항
Total
32,142
Today
13
Yesterday
45
링크
«   2019/06   »
            1
2 3 4 5 6 7 8
9 10 11 12 13 14 15
16 17 18 19 20 21 22
23 24 25 26 27 28 29
30            
글 보관함